리더십

흔들리는 리더십…"초심 잊지말라" 경고 보낸 김종인 / 연합뉴스TV (YonhapnewsT…

페이지 정보

작성자 연합뉴스TV 작성일20-10-13 00:00 조회7회 댓글0건

본문



흔들리는 리더십…"초심 잊지말라" 경고 보낸 김종인

[앵커]

4·15 총선 참패 이후 비상체제로 당을 이끌며 비교적 순항해 왔다는 평가를 받는 김종인호가 당 안팎의 도전에 직면했습니다.

출범 4개월여만에 리더십 시험대에 선 김종인 위원장은 안이한 사고를 경계해야 한다면서, 초심을 강조했습니다.

박현우 기자입니다.

[기자]

내년 보궐선거 필승을 다짐하며 국민의힘이 띄운 경선준비위원회,,

진통 끝에 출범했지만, 첫 회의부터 삐걱댔습니다.

잠재적 보궐선거 후보군이 위원직을 맡는 것이 적절하느냐는 당내 논란 속, 지상욱 여의도연구원장이 사퇴 의사를 밝힌 겁니다.

유일호 전 경제부총리에 대한 선대위원장직 내정 철회, 또 선대위가 아닌 급을 낮춘 경선준비위 발족 등에 이어, 보궐선거 준비를 둘러싼 잡음은 쉽게 가라앉지 않는 모양새입니다.

특히 '원외' 비대위원장에 대한 원내 구성원들의 반발이 곳곳에서 감지되는 상황,,

[주호영/국민의힘 원내대표] "(유일호 전 부총리 철회된 건으로 각종 추측이 나오고 있는데…)그것은 사무총장하고 비대위원장에게 직접 물어보는 게 좋을 것 같아요"

원내 사안과 일정에 당력이 집중되는 정기국회, 국정감사 시즌이다 보니 비대위원장의 장악력이 줄어드는 시기인데다,

최근 하락세를 보이는 당 지지율도 김 위원장에 대한 반발의 목소리를 키우는 요인으로 꼽힙니다.

이같은 상황을 의식한듯 앞서 핵심 관계자들을 마주한 자리에서 '작심 발언'을 한 것으로 알려진 김 위원장은 공개석상에서는 '초심'을 강조했습니다.

[김종인/국민의힘 비대위원장] "4·15 총선 이후에 가졌던 긴장감을 계속해서 유지해야지, 우리가 안이한 사고로 가면 안된다…"

당 안팎에선 일부 당직 인선을 통해 김 위원장이 분위기 쇄신에 나설 필요가 있다는 지적도 나옵니다.

연합뉴스TV 박현우입니다.

(hwp@yna.co.kr)

연합뉴스TV 기사문의 및 제보 : 카톡/라인 jebo23

▣ 연합뉴스TV 유튜브 채널 구독\r
https://goo.gl/VuCJMi\r
▣ 대한민국 뉴스의 시작 연합뉴스TV / Yonhap News TV\r
http://www.yonhapnewstv.co.kr/

댓글목록

등록된 댓글이 없습니다.

Total 1,543건 1 페이지
게시물 검색
Copyright © www.uptownrealty.co.kr. All rights reserved.  Contact : help@oxmail.xyz